묘작 | 이제 작가

80,000원
이제 작가
21 x 24.5cm
한지에 수성 목판화
2019
수량
품절된 상품입니다.

 

이제 작가의 판화 작품 '[묘작] Luck for ordinary life' 입니다.

 

민화의 묘작도는 고희(70세) 축원으로 부모님이 장수하시기를 비는 의미로 고양이와 참새 또는 까치를 상징적으로 사용한다. (중국어의 비슷한 발음에 기원) 묘작은 일상적인 소소한 행운을 비는 부적으로 호랑이 자세의 고양이와 봉황의 눈을 가진 참새를 그렸다. 호랑이와 봉황에 비하면 하찮을지 모르지만 일상에는 너무 큰 행운보다는 소소한 운이 필요한 것이 아닐까?

 

- 이제 

 

 

작품 크기 21 x 24.5cm

한지에 수성 목판화

2019년

에디션 30

작품의 모든 저작권은 작가에게 있습니다.

본 작품 저작재산권의 상업적 사용이 필요한 경우

GHF 에이전시에서 도와드리고 있으니 문의바랍니다.

 

 

작품 결제 후 GHF 에서 확인 전화를 드립니다.

보증서, 작품 설명서, 작가 소개서, 인보이스가 동봉됩니다.

묘작 | 이제 작가

80,000원
추가 금액
수량
품절된 상품입니다.
재입고 알림 신청
휴대폰 번호
-
-
재입고 시 알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