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았던 동네를 그리워하며 지난 기억을 그리고자 하나 역부족임을 깨닫고 또다시 그리워질 현재를 그리며 공력을 연마하고 있습니다

ARTWORK